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의당 유상진 양평군수 후보 ’양평군민시대 개막식’ 가져

장세원 기자 seawon80@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5월 31일 19:04     발행일 2018년 06월 01일 금요일     제0면
▲ 정의당 출정식

정의당 유상진 양평군수 후보, 김정화 군의원 후보, 한수진 비례대표 후보는 31일 새벽 6시 양평군청 로터리에서 ’양평군민시대 개막식’을 개최했다.

유상진 양평군수 후보는 유세를 통해 “여러당에서 선거시작을 알리는 ’출정식’을 하는데 출정식은 전투를 치른다는 의미이고, 전투에서 자기가 권력을 획득하겠다는 자기중심적인 태도다. 선거는 시민과 군민에게 권력을 되돌려주는 것이라는게 정의당의 생각”이라며 “공식선거운동 기간의 첫날인 이날 모임은 군민시대의 개막식으로 명명한다”고 밝혔다.

유상진 후보는 “군민이 주인인 시대를 열고자 모인 정의당원들이 힘을 합해 당당히 외친다. 군민이 주인이 되는 새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이번 선거에 나서는 정당들 중에서 유일하게 유세차량을 사용하지 않는 정의당원들은 군청에서 양평역까지 전동보드를 타고 유세에 나서 출근길 시민들의 눈길을 사로 잡았다.

양평=장세원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