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주시] 고용복지플러스센터 개소 원스톱서비스 돌입

이종현 기자 major01@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6월 01일 15:33     발행일 2018년 06월 01일 금요일     제0면
제목 없음-4 사본.JPG
고용노동부 산하 양주 고용복지플러스센터가 5월 2일 전국 100번째로 개소식을 갖고 고용부, 행자부, 복지부, 여가부 등 관계부처와 함께 일자리·복지서비스와 서민금융 서비스를 한 곳에서 제공하는 원스톱 서비스에 들어갔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영주 고용노동부장관, 이성호 양주시장, 정성호 국회의원 등이 참석해 양주고용복지플러스센터의 출발을 축하했다.

고용복지플러스센터는 국민들이 한 곳에서 다양한 고용ㆍ복지 서비스를 편리하게 받을 수 있도록 여러 기관이 한 공간에서 서비스를 제공하는 협업 모델로, 중앙ㆍ지방간 칸막이를 없애고 중앙과 지방, 공공과 민간간 협업을 통해 수요자 중심의 서비스를 구현하는 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환영사에서 “양주 고용복지플러스센터가 시민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국 우수 롤모델로 정착할 수 있도록 양주 고용복지플러스센터 내 입주기관과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글_이종현기자 사진_양주시제공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