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천FC GK 최철원, K리그2 14라운드 MVP

황선학 기자 2hwangpo@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6월 05일 20:08     발행일 2018년 06월 05일 화요일     제0면
▲ 부천FC 골키퍼 최철원.
▲ 부천FC 골키퍼 최철원.

프로축구 부천FC의 골키퍼 최철원이 ‘KEB하나은행 K리그2(2부리그) 2018’ 14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5일 “최철원은 지난 2일 부산 아이파크와의 홈 경기에 선발로 나서 10개의 유효 슈팅을 모두 막아내는 신들린 선방을 보여주며 무실점에 성공했다”면서 “이번 시즌에 골키퍼가 MVP로 뽑힌 것은 최철원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최철원은 14라운드 ‘베스트 11’ 골키퍼 부문에도 이름을 올렸다.
또 ‘베스트 11’ 공격수 부문에는 나상호(광주)와 비엘키에비치(서울 이랜드)가 뽑혔고, 미드필더 부문에는 한의권(아산), 무랄랴(성남), 닐손 주니어(부천), 김준태(서울 이랜드)가 선정됐으며, 수비수 부문은 김종국(아산), 김영찬(안양), 이한도(광주), 서보민(성남)이 뽑혔다.

한편, 후반 추가 시간에 2골을 쏟아내며 대역전승을 거둔 광주FC가 라운드 베스트 팀으로 뽑혔고, 대전 시티즌-광주FC의 경기는 베스트 매치로 선정됐다.

이광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