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주당 윤화섭 안산시장 후보, "엄마가 미소짓는 행복한 안산 만들겠다"

구재원 기자 kjwoon@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6월 11일 19:04     발행일 2018년 06월 12일 화요일     제0면

더불어민주당 윤화섭 안산시장 후보는 11일 안산시 평생학습관에서 주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세 번째 정책공약 발표를 통해 ‘엄마가 미소짓는 행복한 안산’을 주제로 보육·통신복지 분야에 대한 구상을 밝혔다.

먼저 윤 후보는 “안산시 전역에 기존 와이파이 대비 100배 이상, LTE대비 10배 이상 빠른 ‘초고속 무료 공공 와이파이망’을 구축하겠다”고 밝힌 뒤 “스마트폰 통신요금의 60~70%를 차지하는 데이터 요금이 1인당 1~3만원 감소될 것이며 73만 안산시민 전체로 계산할 경우 연간 1천억원 상당의 가계통신비 절감효과가 발생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둘째아이 낳기 좋은 안산프로젝트’를 통해 둘째아이 엄마에게 출산연금제를 도입, 보험료를 시가 대납해 60세 이상부터 노후 연금으로 수급할 수 있도록 하고, 둘째아이부터 300만원의 출산장려금을 지급하겠다는 출산장려 정책을 밝혔다. 

또한 임신부터 출산 후 100일까지 100원에 이용하는 100원행복택시도 도입한다는 계획인데 출산연금제는 현재 보은군에서 올해 도입, 시행중이며 시 단위에서는 안산이 처음 도입하게 된다.

안산=구재원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