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남대, 해외 단기 교육봉사 프로그램 운영 대학 선정

강한수 기자 hskang@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6월 12일 13:40     발행일 2018년 06월 13일 수요일     제0면

강남대학교는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이 주관하는 ‘2018년도 교원해외파견사업 중 해외 단기 교육봉사 프로그램’ 운영 대학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강남대는 지난 2014년부터 KOICA 지원으로 요르단 청각장애 특수학교 건립과 청각장애 특수학교 교육 지원, 특수교육봉사단 파견 등 다년간의 국제개발협력 노하우 및 해외봉사활동 전문성을 인정받아 2018년도 교원해외파견사업 중 해외 단기 교육봉사 프로그램 운영 대학으로 선정됐다.

강남대는 국립국제교육원으로부터 1억 원을 지원받아 요르단 청각장애 특수학교 봉사활동을 통한 예비 특수교육 교원의 국제화 교육역량 강화에 힘쓸 예정이다.

강남대는 재학생 17명과 인솔 교원 3명을 동계방학(4주) 동안 요르단의 알 아말 청각장애 특수학교(Al Amal for Deaf Secondary Mixed School)에 파견해 청능훈련, 언어지도, 사회적 기술, 사회, 수학, 과학 등 교육과정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윤신일 강남대 총장은 “이번 해외 단기 교육봉사는 국제화 교육역량을 갖춘 특수교육 교원 양성과 해외 파견 특수교육 교원 인력 확보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강남대는 글로벌 시대에 발맞춰 요르단 교육부 및 학교 등과 다양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장기적이고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통해 글로벌 역량을 갖춘 특수교육 교원을 양성하는 데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용인=강한수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