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둥지탈출3' 김우리 딸 "아빠가 젊어 밉기도 해"…왜?

설소영 기자 wwwssy@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6월 13일 13:26     발행일 2018년 06월 13일 수요일     제0면

▲ tvN '둥지탈출3' 스타일리스트 김우리가 막내 딸 김예은을 공개. tvN
▲ tvN '둥지탈출3' 스타일리스트 김우리가 막내 딸 김예은을 공개. tvN
'둥지탈출3' 스타일리스트 김우리 딸 김예은의 모습이 공개됐다.

김예은은 지난 12일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 "아빠가 제일 자랑스럽다. 스타일리스트면서 홈쇼핑 오빠(?),  그리고 가장까지 정말 아빠가 대단하다"고 말했다.

김예은은 아빠 김우리의 SNS에 들어가 일상을 확인을 하기도 했다. 김우리에게 전화 통화를 걸어 실시간으로 위치를 확인했다.

아빠 김우리가 집에 도착하자 김예은은 바로 마중을 나가며 "아빠 왔어요"라고 사랑스러운 애교를 뽐냈다.

김예은은 제작진에게 "아빠가 나이가 있는데 계속 젊어 지는 것 같아 좋은 부분도 있고 때론 밉기도 하다. 아빠 김우리가 피부도 좋고 관리를 하는데 딸은 왜 저럴까? 라는 소리를 듣게 될까봐 열심히 따라가는 중이다"라고 밝혔다.

설소영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