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경필 “도의회와 역사적인 순간 함께해 영광”… 재선 실패 소회 밝혀

박준상 기자 parkjs@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6월 17일 20:50     발행일 2018년 06월 18일 월요일     제3면

6ㆍ13 지방선거에서 재선에 실패한 남경필 경기지사가 업무 복귀 후 첫 대외 공식일정으로 경기도의회 본회의에 출석해 짧은 소회를 밝혔다.

지난달 9일 예비후보 등록으로 직무가 정지됐던 남 지사는 지난 14일 업무에 복귀했으며 이달 30일 임기가 만료된다.

남 지사는 지난 15일 열린 제9대 경기도의회 마지막 정례회 개회식에서 “축하하는 말씀도 드리고 한편으로 위로의 말씀도 드린다”며 “그간 함께했던 우리 경기도정 그리고 경기도의회에서 역사적인 순간들을 함께해 영광스럽고 즐거웠다”고 짧게 소회를 밝혔다.

남 지사는 현재 도의회 정례회 폐회식(29일) 참석 외에 퇴임 때까지 특별한 공식일정을 잡지 않은 상태다.

이와 관련, 도 관계자는 “남 지사는 실ㆍ국별 주요 현안 보고 청취 등 통상업무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별도의 휴가 계획은 아직 정해진 바가 없다”고 말했다.

박준상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