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천소방서, 진모영 영화감독 초청 간담회 개최

오세광 기자 sk816@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6월 21일 13:58     발행일 2018년 06월 22일 금요일     제0면
▲ 감사장 전달(왼쪽 진모영, 오른쪽 김승룡 서장)
▲ 왼쪽 진모영, 오른쪽 김승룡 서장

부천소방서는 영화 ‘님아 그강을 건너지 마오(2014)’와 ‘올드마린보이(2017)’을 제작한 진모영 감독을 강사로 초청해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KBS의 소방서 재연프로그램 ‘긴급구조 119’를 통해 국민들에게 소방안전문화를 확산시키고 인간의 존엄과 생명존중 정신을 담은 다수의 다큐멘터리 작품으로 실천적 인류애를 보여준 진모영 감독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마련됐다.

부천소방서와 진모영 감독은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앞으로 부천소방의 안전문화 확산의 동반자로서 긴밀한 협업관계를 유지할 계획이다.

진모영 감독은 “앞으로 소방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작품과 영상으로 국민들에게 안전을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승룡 서장은 “최근의 안전문화의 흐름은 관주도가 아닌 민간주도로 패러다임이 변화되고 있다. 영화계의 유능한 진모영 감독과 긴밀한 협력으로 시대 흐름에 맞는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천=오세광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