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포시 광정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사각지대 발굴 앞장서

김성훈 기자 magsai@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6월 28일 14:55     발행일 2018년 06월 29일 금요일     제0면
▲ 군포-광정동 복지사각지대 발굴 활동 전개
▲ 군포-광정동 복지사각지대 발굴 활동 전개

군포시 광정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박병수)는 지난 26일 생계가 곤란하거나 보호가 필요한 위기가정을 발굴ㆍ지원해주는 ‘찾아가는 복지사각지대 발굴 활동’을 전개하며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

이번 활동은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1인 가구 고독사를 예방하고 지역사회 복지사각지대 발생 최소화를 위해 실시하게 됐으며, 협의체 위원 및 담당 공무원 등이 참여했다.

이날 협의체 위원과 공무원은 1인 가구 등이 많이 거주하는 산본로데오거리 고시원 등을 찾아가서 위기가구 발굴 및 지원에 관한 안내문을 전달했으며, 시설관계자를 만나 위기가구 발생 시 즉시 동주민센터로 연락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 최근 지역주민 제보를 통해 질병과 식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시원 거주 독거어르신과도 연결돼 병원진료 등 자원 연계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김명필 광정동장은 “이번 활동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가정들의 위기상황 해소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복지사각지대 없는 행복한 광정마을 조성을 위해 앞으로도 찾아가는 위기가정 발굴 및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군포=김성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