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성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고보조명으로 건강한 음주문화 캠페인 벌여

홍완식 기자 hws@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01일 16:39     발행일 2018년 07월 02일 월요일     제0면
▲ 화성, 고보조명으로 건강한 음주문화 캠페인 벌여

화성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가 관내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고보조명을 설치, 건강한 음주문화 알리기에 나섰다.

고보조명은 가로등에 메시지가 새겨진 필름을 붙여 야간 밤거리에 홍보 문구가 비칠 수 있는 장치이다.

1일 센터에 따르면 유동인구 사전조사를 통해 29일 병점역 앞, 다람산 공원, 향남도원체육공원 등 3개소에 고보조명을 설치했다. 고보조명에는 ‘술자리는 1차에서 STOP’, ‘술잔은 내려놓고 건강은 올리고’ 등의 문구와 함께 센터 엠블럼을 비추도록 했다.

김장수 화성시보건소장은 “음주취약시간대인 야간에 빛나는 고보조명으로 시민들이 과도한 음주에 경각심을 갖고 올바른 음주문화에 참여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화성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는 시민들의 반응에 따라 고보조명 설치 구간을 확대할 계획이다.

화성=박수철ㆍ홍완식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