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종천 과천시장, 취임식 전격 취소, 태풍 대비 비상체제 돌입

김형표 기자 hpk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01일 20:10     발행일 2018년 07월 02일 월요일     제0면

김종천 과천시장은 제7호 태풍 ‘쁘라삐룬’에 대비하기 위해 2일 열릴 예정이었던 취임식을 전격 취소했다.

과천시는 1일 간부공무원을 소집해 긴급회의를 열고 태풍으로 인한 집중호우로 시민들의 생활에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비상대응체제에 돌입했다. 김 시장은 1일 “과천 관내에서 5개 단지의 아파트 재건축이 진행되고 있어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하며 현장점검에 나섰다. 

취임식을 취소한 김 시장은 2일 현충탑을 참배하고 시청에서 취임 선서와 간단한 절차를 밟은 후, ‘양재천 개수공사현장’을 시작으로 과천동 내 침수우려 지역인 ‘한내마을’을 방문해 주민들의 애로사항 등을 직접 들을 예정이다.

이어 부림동 소재 ‘7-1단지 재건축 공사현장’을 방문해 폭우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사 현황과 현장을 점검한 후,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할 계획이다.

과천=김형표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