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육보건대학교 피부건강관리과-아모레퍼시픽 산학협력 간담회

하지은 기자 ze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03일 15:59     발행일 2018년 07월 04일 수요일     제0면
▲ 사진1

삼육보건대학교(총장 박두한)는 아모레퍼시픽 신사옥 본사(용산)에서 산학협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간담회에서는 ▲협력기관 간 인재교육 지원 ▲산학협력 운영에 관한 사항 ▲교과목 개설 및 운영 관련 사항 ▲산업체 견학 ▲기업문화 이해 및 교육시설의 공동 활용 ▲장학금 지원 ▲실습물품지원 ▲현장실습 장소 제공 등의 사항을 협의했다.

안미령 피부건강관리과 학과장은 “아모레퍼시픽과 지난 3년을 함께 하면서 학교와 기업이 지속적으로 유기적인 네트워크가 형성됐으며 산학협력의 체계가 잘 형성된 우수사례가 됐다”며 “학생들은 장학금을 받으며 현장실습을 통한 실전경험과 취업에 이르기까지 로드맵을 설정하기 용이하고 기업은 유능한 학생을 선점해 인재선발 시 리스크 해결을 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삼육보건대학교 피부건강관리과는 아모레퍼시픽과 3년 연속 산학협력을 맺고 있으며 아모레퍼시픽의 ‘메이크업아티스타가 간다.’ 행사에서 아티스트들을 서포트하는 등 학생들의 꿈을 키우는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남양주=하지은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