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앤트맨과 와스프', 개봉 6시간만에 '앤트맨' 첫날 스코어 넘어

장영준 기자 jjuny54@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04일 15:15     발행일 2018년 07월 04일 수요일     제0면

▲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 스틸.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 스틸.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가 4일 오후 1시 영화진흥위원회 영화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누적 관객 수 19만 4,773명을 기록하며 전작 '앤트맨'의 첫날 오프닝 스코어인 17만 4,587명을 훌쩍 뛰어 넘었다. 오전 7시 첫 상영 이후 6시간만의 대기록으로, 개봉 당일 기록적인 오프닝 스코어뿐만 아니라 개봉 첫주 주말 스코어 역시 뛰어넘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올해 마블 10주년의 시작을 알린 '블랙 팬서'와 1천 100만 명 관객을 돌파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 이은 또 하나의 마블 흥행 신드롬을 예고하고 있다. 지금까지 19편이 개봉된 마블 영화는 국내에서 약 9,500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앤트맨과 와스프'가 전편 '앤트맨'(누적 관객 수 284만 명)의 기록을 깨고, 마블 영화 1억 명 돌파라는 신기록을 세우며 마블 흥행사를 다시 쓸지 기대가 모아진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시빌 워' 사건 이후 히어로와 가장의 역할 사이 갈등하는 '앤트맨'과 새로운 파트너 '와스프'의 예측불허 미션과 활약을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 마블 10주년의 히든카드이자 올 여름 극장가를 가장 뜨겁게 장식할 최강의 마블버스터로 최강 흥행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장영준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