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양주시, 진관일반산업단지 통근버스 개통식 개최

하지은 기자 ze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05일 11:30     발행일 2018년 07월 06일 금요일     제0면
▲ 0705[일자리정책과]남양주시, 진관일반산업단지 통근버스 개통식 개최 사진1

남양주시는 5일 진관일반산업단지 공동 통근버스 개통식을 가졌다.

개통식에는 지성군 남양주부시장, 김영돈 의정부고용노동지청장, 진관일반산업단지 기업인회 임원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통근버스는 45인승 2대로 전철역(사능역, 도농역)을 기점으로 산업단지 내부까지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출퇴근 시간에 각각 3회 운행한다. 산업단지 근로자는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이용자의 편의를 위해 스마트폰으로 버스 위치정보를 알 수 있는 버스운행정보시스템을 운영한다.

시는 공동 통근버스 운영으로 하루 평균 300여 명이 버스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며 40여 명의 신규 고용 창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동안 진관일반산업단지 근로자들은 대중교통수단이 부족해 인접한 배양리 버스정류장에서 산업단지 입구까지 900m를 약 20분간 걸어야 하는 등 출ㆍ퇴근 불편을 겪어왔다.

시는 2018년 산업단지 환경개선 정합동 공모사업 중 고용노동부의 산업단지 통근버스 임차지원 사업에 신청해 국비 7천만 원을 확보하고 입찰을 통해 공동 통근버스 운행 용역 계약을 체결했다.

지성군 남양주부시장은 “산업단지 내 공동 통근버스 운영으로 산업단지의 신규 채용이 활성화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산업현장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남양주=하지은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