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포시,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국·도비 1억5천만 원 확보

김성훈 기자 magsai@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08일 14:52     발행일 2018년 07월 09일 월요일     제0면
▲ 군포-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추진

군포시는 지역 내 청년에게 적합한 맞춤형 취업 일자리를 제공하는 ‘군포형 청년일자리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앞서 시는 행정안전부의 ‘2018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공모 사업’에 ▲지역정착형 사업과 ▲청년문화강사 일자리사업이 선정돼 사업비 2억9천8백만원(국비 1억3천2백만원, 도비 1천7백만원)을 확보한 바 있다.

모집인원 총 23명으로 지역정착형 사업은 7.9-7.27까지 13명을, 청년문화강사 일자리사업은 7.16-7.27까지 10명을 각각 모집한다.

‘지역정착형 사업’은 중소기업·사회적기업·마을기업과 청년 구직자를 매칭해 채용에 따라 해당 기업에 최대 2년간 인건비를 지원하고, 2년 후 정규직으로 고용승계해주는 사업으로 1인당 월200만원의 인건비와 직무교육비가 지원된다.

또 한세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협약 위탁을 통해 추진되는 ‘청년문화강사 일자리사업’은 문화예술·디자인·미래교육 등의 분야에서 관내 초·중·고, 유치원, 어린이집 등에서 활동하게 되며, 최대 1년간 1인당 월185만의 인건비와 직무교육비가 지원된다.

신청자격은 사업개시일 기준 군포시에 주민등록을 둔 만18-39세 청년으로 고용상태가 미취업(실업자 또는 비경제활동 인구)이어야 한다. 단, 국민기초생활보장법상 생계급여 수급권자나 타 재정지원 일자리사업에 참여중인 자 등은 제외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청년은 신청서와 구비서류를 갖춰 시 일자리정책과에 방문하거나 우편·팩스·이메일로 신청하면 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www.gunpo.go.kr) 또는 일자리정책과(031-390-0658)로 문의하면 된다.

김홍진 일자리정책과장은 “군포시만의 특색이 반영된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이 지역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청년뿐만 아니라 경력단절여성, 어르신 등에게 양질의 맞춤형 일자리 창출을 위해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군포=김성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