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주)만도 노동조합 사랑의 이웃돕기 장학금 4천만원 평택시에 기탁

김덕현 기자 dhk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10일 15:34     발행일 2018년 07월 11일 수요일     제17면
▲ 평택시소재  (주)만도, 만도노동조합 사랑의 이웃돕기 장학금 4,000만원 기탁

㈜만도(대표이사 정몽원)와 만도노동조합(위원장 김수진), 만도노조평택지부(지부장 백승신)는 10일 평택시를 방문해 저소득층 청소년을 위한 장학금 4천만 원을 기탁했다.

㈜만도와 만도노동조합는 2014년 3월 장학금지원 업무협약 이후 매년 4천만 원씩 5년 동안 장학금을 기탁하고 있으며, 이날 기탁된 장학금은 가정형편이 어려운 평택지역 고등학생 40여 명을 대상으로 1인당 100만 원씩 지원된다.

최병락 사업본부장은 “자신의 의지와 관계없이 사회의 그늘에 가려 소외된 학생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주고, 미래 발전의 소중한 밑거름이 될 인재를 길러내는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수진 위원장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평택의 대표기업으로서 지역사회에 나눔문화 확산과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우리 지역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해주는 ㈜만도와 만도노동조합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 며 “정성된 장학금은 꼭 필요한 학생들에게 소중한 마음과 함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평택=김덕현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