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양시 민선7기 첫 업무보고, “모든 행정은 시민 중심 관점에서”

유제원 기자 jwyoo54@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10일 17:32     발행일 2018년 07월 11일 수요일     제0면
▲ 1_고양시 민선7기 첫 업무보고… “모든 행정은 철저히 시민 중심 관점에서” (2)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민선7기 출범 후 첫 업무보고를 갖고 시정 비전과 공약의 실현을 위한 본격 로드맵 수립에 돌입했다.

지난 9일부터 시작된 이번 업무보고는 총 3일에 걸쳐 이어지며 시장 주재 하에 각 실·국·소장 및 구청장이 보고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재준 시장은 “업무보고는 단순히 시장에 대한 업무보고가 아니라 고양시의 실국소장 책임행정제를 바탕으로 각 간부가 현안과 공약의 내용을 면밀히 살피고 그 결과를 시정에 녹여내기 위한 자리다”고 보고회의 목적을 밝혔다. 이러한 기조에 따라 전체 사업을 단순 개괄하는 종전의 업무보고 방식을 탈피하고 역점정책을 중심으로 심도 있게 의견을 나누는 ‘쟁점토론’ 방식으로 보고가 진행중이다. 특히 민선7기 가장 큰 주안점을 두고 있는 ▲자족기반 확충 ▲일산~덕양 균형발전 로드맵 ▲100만 대도시 특례시 지정 ▲미세먼지 근본적 저감대책 수립 ▲지역화폐 추진방안 등 공약 및 현안에 대한 밀도 있는 토론과 질의가 이어졌다.

이 시장은 “이제는 공무원들이 시민들에게 시혜를 베푸는 방식의 그릇된 행정에서 벗어나 철저히 시민의 관점에서 모든 행정을 추진해야 하며 그러한 변화 자체만으로도 105만 시민에게 감동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고양=유제원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