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클라렌 시각장애인역도팀 창단식, 13일 개최

이광희 기자 khle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11일 17:18     발행일 2018년 07월 11일 수요일     제0면

일반 기업의 장애인역도 직장운동부 첫 창단 사례인 ‘클라렌 시각장애인역도팀’ 창단식이 오는 13일 ㈜인터로조 회의실에서 열린다.

권태윤 감독과 김유협(1급 시각장애인), 박한별(3급 시각장애인) 등 2명의 선수로 구성된 클라렌 역도팀은 이번 창단을 시작으로 선수고용, 훈련시설 및 활동지원, 대회 참가지원 등과 관련해 지속적인 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인터로조 노시철 대표는 “’건강과 아름다움을 통해 인류 행복에 공헌한다’ 라는 기업 비전에 따라 장애인 고용 창출은 물론 올바른 사회공헌활동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라며 “사회적 활동 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역도팀 창단을 도와준 대한장애인역도연맹 이용진 회장의 큰 역할이 이번 창단의 기틀을 마련해 주었다” 고 밝혔다.

이광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