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천시, 청각장애인 인공달팽이관 수술 및 재활치료 지원사업 대상자 모집

김정오 기자 jokim0808@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12일 18:35     발행일 2018년 07월 13일 금요일     제0면

이천시는 20일까지 청각장애인을 위한 인공달팽이관 수술 및 재활치료 지원 대상자를 모집한다.

인공달팽이관 평균 수술비용은 300만~400만 원이며 수술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1인당 최대 600만 원까지 수술비 지원을 받고 수술 후 다음 연도부터 3년간은 1인당 재활치료비를 매년 300만 원까지 추가로 지원받을 수 있다.

시는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신청 받아 소득 수준에 따라 지원 대상자를 추천할 계획이다.

인공달팽이관 수술은 언어생활에 많을 불편을 느끼고 있는 고도난청 청각장애인에게 기능을 못하는 달팽이관 대신 전자장치를 귀 속에 심어 청신경을 자극, 소리를 듣게 해준다.

한편, 이천시는 지난 2012년부터 2018년 상반기까지 3명의 청각장애인에게 소리를 찾아줬다.

이천=김정오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