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부천시 공공기관이 앞장

오세광 기자 sk816@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15일 16:37     발행일 2018년 07월 16일 월요일     제0면

부천시내 공공기관이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에 앞장선다.

시는 시청 전 부서와 동 주민센터 등에 ‘공공부문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지침’을 배포하고 16일부터 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지침은 재활용폐기물 관리 종합대책의 하나로 공공부문의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마련됐다.

공공기관 사무실에서 개인컵 또는 다회용컵 사용 생활화, 각종 회의나 행사 시 병입수 사용 자제 및 개인 텀블러 지참, 구매부서의 일회용품 구매 자제, 일회용 우산비닐커버 사용 대신 우산꽂이 또는 빗물제거기 권장, 구내매점 이용 시 장바구니와 종이상자 사용 등이다.

시는 실천지침을 시청 및 동 주민센터 뿐 아니라 산하기관과 유관기관에도 알려 자체계획을 수립, 실천하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홍석남 환경사업단장은 “폐기물 문제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은 작지만 큰 효과를 거둘 수 있다”며 “공공기관이 먼저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를 실천해 친환경 생활문화 정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부천=오세광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