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포 궁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군포시늘푸른노인복지관, 복지사각지대 시원한 여름나기 추진

김성훈 기자 magsai@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18일 15:18     발행일 2018년 07월 19일 목요일     제17면
▲ 군포-궁내동 건강한 여름나기 행사

군포시가 연이은 폭염으로 무더위가 맹위를 떨치는 가운데 취약계층을 위한 건강한 여름나기 프로젝트를 가동했다.

궁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참사랑’(민간위원장 김현식)은 최근 군포시늘푸른노인복지관과 함께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소외계층 10가구를 대상으로 건강한 여름나기 행사를 진행했다.

시는 소외계층과 독거어르신 중 폭염에 취약한 가구를 선정, 여름이불ㆍ여름 특식 사골곰탕ㆍ벌레퇴치약 등 5만 원 상당의 물품 5종을 가가호호 방문해 일일이 안부를 확인하며 전달했다.

김현식 민간위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폭염에 시달리는 독거 어르신들이 조금이나마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을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영우 궁내동장은 “어려운 상황에서 홀로 지내는 분들께 나눔 봉사를 할 수 있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의 복지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궁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관내 결식이 우려되는 학생을 위한 아침주먹밥사업과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가구와 1:1 매칭을 맺고 안부 확인 및 나눔봉사를 실시하는 가가호호안심콜 사업 등을 연중 추진하고 있다.

군포=김성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