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트리플H 1년 만에 컴백

▲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의 후이(왼쪽), 이던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REtro Futurism)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합뉴스
▲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의 후이(왼쪽), 이던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REtro Futurism)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합뉴스
▲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의 후이(왼쪽), 이던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REtro Futurism)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합뉴스
▲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의 후이(왼쪽), 이던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REtro Futurism)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합뉴스
▲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의 현아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 쇼케이스에서 신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의 현아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 쇼케이스에서 신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의 후이(오른쪽), 이던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 쇼케이스에서 신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의 후이(오른쪽), 이던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 쇼케이스에서 신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의 후이(오른쪽), 이던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 쇼케이스에서 신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의 후이(오른쪽), 이던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 H'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 쇼케이스에서 신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