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양시의회, 아스콘 공장 해결위한 긴급 간담회 개최

양휘모 기자 return778@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19일 17:23     발행일 2018년 07월 20일 금요일     제0면
▲ 연현마을 제일산업 관련 간담회18.7.19.


안양시의회(의장 김선화)는 안양 연현마을 아스콘 생산업체인 제일산업개발의 재가동 준비에 반발하는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대책마련에 나섰다.

김선화 의장을 비롯해 각 상임위원장 및 만안구청장, 교육청관계자, 연현마을 학부모 등 60여 명은 지난 18일 오후 3시 연현초등학교에서 제일산업개발의 재가동에 대한 대책마련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학부모들은 교육청 관계자에게 자녀들의 등교거부에 무단결석이라는 용어를 사용하는 것에 강력히 반발하며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또 악취배출시설 설치운영 신고의 신속한 반려처분ㆍ공영개발 추진단 구성ㆍ추후 해당부지의 공장 등 시설설치 신고에 대한 불허입장 견지 등을 주장했다.

김선화 의장은 주민들의 요구사항에 대해 시에 강력한 대책을 요구했다. 간담회를 마친 후 학부모 대표 등 주민, 관계공무원 등은 제일산업개발의 현장을 방문해 대표자의 면담을 통해 대책마련을 촉구 할 예정이었지만 회사 측이 현장 방문을 거부하면서 대표자 면담이 무산됐다.

안양=양휘모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