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포골드밸리산업단지 근로자 출·퇴근 통근버스 본격 운행

양형찬 기자 yang21c@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22일 15:53     발행일 2018년 07월 23일 월요일     제12면
▲ 기업지원과-산단 통근버스 개통식 (1)

김포골드밸리산업단지 근로자들을 위한 출ㆍ퇴근 통근버스가 본격 운행된다.

시는 산업단지 밀집지역인 김포골드밸리 통근버스 개통식을 김포골드밸리 제1근린공원에서 열고 본격적인 운행을 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그 동안 산업단지 입주기업은 대중교통 부족으로 인한 근로자들의 출ㆍ퇴근 문제로 구인난을 겪어왔다.

이에 시는 지난 1월 김포산업단지관리공단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2018년 산업단지 환경개선 정부합동 공모사업’에 참여, 고용노동부의 ‘산업단지 통근버스 임차 지원사업’에 선정돼 국비 2억6천300만원을 확보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산업단지 근로자 무료 통근버스는 4개 노선에 중형버스 16대를 투입, 노선별 4대가 평일 출ㆍ퇴근 시간대 각각 4회 씩, 구래동 지역과 인천지하철 2호선 검단사거리역, 양촌산업단지와 학운(학운, 학운 2, 3, 4)산업단지 간 왕복 운행된다.

시는 무료 통근버스 이용 근로자가 일일 평균 800여명 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정하영 시장은 “산업단지 근로자 통근버스 운행이 기업체의 근로자 신규채용과 고용안정에 도움이 돼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며 “산업단지 고용환경 개선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포=양형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