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도 수산업경영인대회, 평택시 한국소리터에서 개최

김덕현 기자 dhk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22일 17:01     발행일 2018년 07월 23일 월요일     제0면
▲ 경기도 수산업경영인대회, 평택시 한국 소리터에서 개최

경기지역 수산인들의 최대 축제인 ‘제7회 경기도 수산업경영인대회’가 지난 20일 수산업경영인 5백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평택시 한국소리터에서 개최됐다.

‘풍요로운 바다와 함께 미래로!’ 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대회는 (사)한국수산업경영인 경기도연합회가 주최하고 평택시연합회가 주관했으며 경기도와 평택시 및 경기남부수협 등이 후원했다.

이날 행사는 국악창작공연, 해양수산발전 유공자에 대한 표창수여, 평택호에 메기 치어 10만미 방류, 수산인 및 지역주민과 화합한마당 등의 행사로 진행됐으며 부대행사로 진행된 수산물(건어물) 깜짝 경매와 토종 민물고기 이동전시장 등은 참가자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대회를 주관한 박판규 평택시 연합회장은 “환경변화로 수산자원이 날로 감소하고 수입 수산물이 계속 증가하는 등 우리 어업여건이 매우 어렵다” 며 “산지에서 바로 직배송되는 싱싱한 우리 수산물을 애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소통과 협력행정으로 어업인들이 당면한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며 “우리나라 수산업 발전을 위해 경기도 수산업경영인들께서 앞장서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경기도수산인경영인대회는 경기지역 전문 수산업경영인의 화합과 기술·정보교환을 도모하고자 2년마다 개최되며, 다음 대회는 2020년에 김포시에서 열린다.

평택=김덕현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