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왕시, ‘이제 카페나 은행에서도 평생학습 배우고 나눠요’

임진흥 기자 jhl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22일 17:34     발행일 2018년 07월 23일 월요일     제0면
▲ (의왕학습레일)평생학습매니저[1]

의왕시는 인생 100세 시대를 맞아 지역밀착형 평생학습사업 의왕학습레일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22일 시에 따르면 의왕학습레일 사업은 시민이 가까운 곳에서 원하는 평생학습을 쉽게 배우고 나눌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으로 의왕인생대학과 인생도서관, 평생학습매니저 양성 및 활동연계 등 프로그램으로 운영한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 초부터 금융기관을 비롯한 카페, 대학교, 예술가 작업실, 교육시설 등 15개소를 의왕인생대학으로 지정, 시민이 원하는 배움과 나눔 활동이 이루어지도록 평생학습매니저의 활동을 연계한다는 계획이다.

의왕인생대학은 꽃중년 아카데미와 갈등해결 연극교실, 갱년기 마음관리, 스마트폰 플러스 사진교실, 부모자녀 대화법(엄마, 아빠가 달라졌어요), 음악과 건강한 뇌 활동 등 시민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과정을 배울 수 있다.

인생도서관 사업은 지역 내 상담가와 교사, 의학전문가, 마을활동가, 교수 등 특정 분야의 전문성과 경험 및 지식을 갖춘 시민을 발굴해 데이터베이스를 구축, 제2ㆍ3의 인생을 계획 중이거나 진로를 위해 방향을 탐색하는 청년 및 청소년층에게 다양한 방식으로 삶의 노하우를 전수할 예정이다.

또 시민활동가인 평생학습매니저를 양성해 각 사업과 연계해 의왕학습레일 사업이 원활하게 이루어지는 견인차 역할을 하도록 하고 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의왕학습레일 사업은 지역에 산재한 민ㆍ관ㆍ산ㆍ학의 다양한 시설공간과 인적·물적 자원을 함께 공유하고 활용해 평생학습이 시민에게 다가갈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의 삶의 질과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의왕=임진흥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