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연인 김민희와 결혼 위해"…홍상수, 아내 상대 이혼 소송 결심

장영준 기자 jjuny54@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24일 10:59     발행일 2018년 07월 24일 화요일     제0면

▲ 배우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 연합뉴스
▲ 배우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 연합뉴스
홍상수 감독이 아내 A씨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한다.

23일 스포츠월드는 영화계 측근의 말을 빌려 홍상수 감독이 이혼 조정이 불성립된 이후 아내 A씨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하기로 결심했다고 보도했다.

홍상수 감독은 2016년 11월 법원에 A씨와 이혼 조정을 신청했다. 그러나 A씨는 홍상수 감독 측이 7차례 보낸 소송 송달을 모두 받지 않으며 가정을 지키겠다는 입장을 고수했다. 결국 지난 18일 이혼은 조정 불성립으로 결정됐고, 홍상수 감독이 곧바로 소송에 나서기로 뜻을 굳혔다는 것.

특히 홍상수 감독이 이혼 소송을 결심하게 된 이유는 연인 김민희 때문인 것으로 전해졌다. 측근은 홍상수 감독이 김민희와 결혼까지 생각하고 있기 때문에 이혼은 불가피하며, 그를 위해서라도 세간의 비난을 딛고 이혼하겠다는 뜻을 굳혔다고 전했다.

한편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2015년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로 인연을 맺었다. 이후 불륜설에 휩싸인 두 사람은 지난해 3월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국내 언론 시사회에서 연인 사이임을 공식 인정했다.

장영준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