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명당' 드디어 베일 벗었다…1차 예고편 최초 공개

장영준 기자 jjuny54@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27일 11:44     발행일 2018년 07월 27일 금요일     제0면

▲ 영화 '명당' 1차 예고편 주요 장면.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 영화 '명당' 1차 예고편 주요 장면.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작 단계서부터 탄탄한 스토리와 화려한 캐스팅으로 주목 받고 있는 영화 '명당'이 1차 예고편을 최초로 공개했다.

지난 26일 CGV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된 1차 예고편은 "나라가 들썩이는 땅, 왕도 바꿀 수 있는 땅! 그곳이 어딘가?"라는 내레이션으로 시작해 명당에 얽힌 드라마틱한 스토리를 예고하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어 "재물 터요, 벼슬 터요, 후손 볼 터요, 바로 그 터를 잘 잡아야 한다"라는 말과 백성들의 이야기를 들어주고 신임을 얻는 천재 지관 '박재상'(조승우)의 모습이 등장, '명당'에서 다뤄질 역학 '풍수'에 대한 궁금증을 배가시키는 동시에 '박재상'의 강직하면서도 올곧은 면모를 엿볼 수 있게 한다.

▲ ▲ 영화 '명당' 1차 예고편 주요 장면.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 ▲ 영화 '명당' 1차 예고편 주요 장면.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또한 '땅을 차지한 자, 세상을 얻을 것이다'라는 카피는 천하명당을 둘러싼 캐릭터들이 펼치는 강렬한 스토리를 예고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한다. 마지막으로 박재상의 "그래, 무슨 터가 알고 싶어 오셨소?"라는 대사는 캐릭터들이 찾고자 하는 천하명당의 존재와 앞으로 이들에게 펼쳐질 사건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번에 공개된 1차 예고편은 '명당' 소재에 대한 궁금증부터 비주얼적인 완성도, 그리고 충무로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까지 모든 것을 담아내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명당'은 오는 추석 개봉 예정이다.


장영준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