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 개봉 7일째 400만 돌파…톰 크루즈 "사랑해요"

장영준 기자 jjuny54@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7월 31일 17:37     발행일 2018년 07월 31일 화요일     제0면

▲ 영화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 포스터. 롯데엔터테인먼트
▲ 영화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 포스터.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이 개봉 7일째인 오늘(31일) 오후 4시 40분 파죽지세로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시리즈 최단 흥행 속도로서 종전 '미션 임파서블: 로그네이션'(2015)의 개봉 9일, '미션 임파서블: 고스트 프로토콜'(2011)의 개봉 14일 400만 돌파를 훨씬 앞당긴 기록이다.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개봉 첫날부터 시리즈 사상 최고 오프닝, 시리즈 최단기간 100만, 200만, 300만, 4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시리즈 최고의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이와 함께 시리즈 누적 관객수 2,530만 명을 넘어서며 22년간 이어진 프랜차이즈 무비의 흥행 신기원을 열었다. 더불어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이 이 같은 흥행 속도라면 종전 대한민국 첩보 액션 영화 최고 흥행 신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757만 이상 관객 동원작 '미션 임파서블: 고스트 프로토콜'을 잇는 흥행 기록을 세울지 귀추가 주목된다.

뿐만 아니라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2018년 개봉한 작품 중 마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 이어 올해 최단 기간 흥행 신기록을 세우며 '쥬라기월드: 폴른 킹덤' '앤트맨과 와스프' '블랙 팬서' '독전'보다 빠른 흥행 가속도로 박스오피스를 강타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금주 개봉작 '신과함께-인과 연'과 나란히 예매율 1, 2위까지 차지하고 있으며 장기 흥행을 예고하고 있다.

이렇듯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의 폭발적 대한민국 흥행에 '프로내한러' 톰 크루즈 역시 축하와 감사의 메시지를 전했다. 톰 크루즈는 SNS 계정을 통해 "한국 팬 여러분!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에 대한 큰 사랑에 감사 드립니다. 곧 다시 만나길 바랍니다"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랑해요"라는 친절한 한국어 인사로 흥행 그 이상의 감동을 일으키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최고 스파이 요원 에단 헌트(톰 크루즈)와 IMF팀이 행한 모든 선의의 선택이 최악의 결과로 돌아오면서 피할 수 없는 미션을 끝내야만 하는 액션 블록버스터. 현재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장영준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