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용인시 하수도사업소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강한수 기자 hskang@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05일 17:10     발행일 2018년 08월 06일 월요일     제13면
용인시 하수도사업소가 행정안전부가 실시한 ‘2018년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하수도 분야 ‘가’ 등급을 받아 경기도내 유일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지방공기업 경영평가는 시설관리공단ㆍ도시공사ㆍ하수도사업소 등 전국 241개 지방공기업의 리더십ㆍ전략, 경영시스템, 경영성과, 사회적 가치, 정책 준수 등 5개 분야의 전년 실적을 심사하는 것이다.

평가결과 전국 88개 기초 하수도 공기업 중 용인시는 전남 광양시, 충북 옥천군과 함께 ‘가’ 등급을 받아 경기 도내에서는 유일하게 최우수 기관에 선정됐다.

이번 평가에서 용인시 하수도사업소는 하수처리수 등 물 재이용 사업을 통해 물 순환 도시 조성에 노력한 점, 용인레스피아 개량ㆍ증설 추진 등 유입인구 증가에 따른 시설 증설과 정비에 힘쓴 점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 악취방지시설 개선, 하수슬러지 건조기 증설, 레스피아 공원 환경 개선 등 고객만족 경영에 앞장 선 점도 인정받았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하수행정 효율화는 물론 고객과 주민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는 공기업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용인=강한수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