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계속되는 BMW 차량 화재

▲ BMW 차량 화재 사고가 계속해서 이어지는 가운데 5일 BMW 수원 서비스센터 인근 주차장에 수리를 위한 차량이 주차되어 있다. 국토교통부와 BMW는 리콜 조치가 내려진 10만6천여 대 전체에 대해 디젤 엔진의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를 교체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조태형기자
▲ BMW 차량 화재 사고가 계속해서 이어지는 가운데 5일 BMW 수원 서비스센터 인근 주차장에 수리를 위한 차량이 주차되어 있다. 국토교통부와 BMW는 리콜 조치가 내려진 10만6천여 대 전체에 대해 디젤 엔진의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를 교체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계속되는BMW차량화재 조 180805 (5).jpg
▲ BMW 차량 화재 사고가 계속해서 이어지는 가운데 5일 BMW 수원 서비스센터 인근 주차장에 수리를 위한 차량이 주차되어 있다. 국토교통부와 BMW는 리콜 조치가 내려진 10만6천여 대 전체에 대해 디젤 엔진의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를 교체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계속되는BMW차량화재 조 180805 (7).jpg
▲ BMW 차량 화재 사고가 계속해서 이어지는 가운데 5일 BMW 수원 서비스센터에서 한 시민이 시승을 마치고 건물로 이동하고 있다. 국토교통부와 BMW는 리콜 조치가 내려진 10만6천여 대 전체에 대해 디젤 엔진의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를 교체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계속되는BMW차량화재 조 180805 (8).jpg
▲ BMW 차량 화재 사고가 계속해서 이어지는 가운데 5일 BMW 수원 서비스센터 인근 주차장에 수리를 위한 차량이 주차되어 있다. 국토교통부와 BMW는 리콜 조치가 내려진 10만6천여 대 전체에 대해 디젤 엔진의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를 교체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계속되는BMW차량화재 조 180805 (20).jpg
▲ BMW 차량 화재 사고가 계속해서 이어지는 가운데 5일 BMW 수원 서비스센터 인근 주차장에 수리를 위한 차량이 주차되어 있다. 국토교통부와 BMW는 리콜 조치가 내려진 10만6천여 대 전체에 대해 디젤 엔진의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를 교체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계속되는BMW차량화재 조 180805 (23).jpg
▲ BMW 차량 화재 사고가 계속해서 이어지는 가운데 5일 BMW 수원 서비스센터 인근 주차장에 수리를 위한 차량이 먼지가 쌓인 채 주차되어 있다. 국토교통부와 BMW는 리콜 조치가 내려진 10만6천여 대 전체에 대해 디젤 엔진의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를 교체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조태형기자
크기변환_계속되는BMW차량화재 조 180805 (25).jpg
▲ BMW 차량 화재 사고가 계속해서 이어지는 가운데 5일 BMW 수원 서비스센터 인근 주차장에 수리를 위한 차량이 주차되어 있다. 국토교통부와 BMW는 리콜 조치가 내려진 10만6천여 대 전체에 대해 디젤 엔진의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를 교체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조태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