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타는 청춘' 최재훈, '밥 잘해주는 멋진 오빠'의 면모

장건 기자 jangkeon@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07일 14:03     발행일 2018년 08월 07일 화요일     제0면

▲ '불타는 청춘'의 가수 최재훈이 '밥 잘해주는 멋진 오빠'의 면모를 드러냈다. SBS
▲ '불타는 청춘'의 가수 최재훈이 '밥 잘해주는 멋진 오빠'의 면모를 드러냈다. SBS
'불타는 청춘'의 가수 최재훈이 '밥 잘해주는 멋진 오빠'의 면모를 드러냈다.

7일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화제의 새 친구이자 '록 발라드의 황제' 최재훈이 '요섹남' 매력을 뽐낸다.

이날 최재훈은 야식을 준비하던 중 양파 썰기를 자청해 빠르고 정확한 칼질 솜씨를 발휘했다. 능수능란한 칼질에 강경헌은 "자부심이 있는 칼질"이라며 감탄하고, 다른 청춘들도 그의 솜씨에 놀라워 했다. 촬영 후 인터뷰에서 그는 주방일을 했던 과거사를 고백, 그의 숨겨진 사연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최재훈은 직접 챙겨온 특별 재료로 '비법 양념'을 만들어 청춘들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밥 잘해주는 멋진 오빠'에 등극했다.

그의 매력은 여기에서 그치지 않았다. 최재훈은 청춘들에게 겨드랑이를 두드리는 림프절 건강 마사지법을 전파해 단체로 겨드랑이를 두드리는 모습이 연출되기도 했다. 이에 청춘들은 림프절 마사지법으로 즉석에서 새로운 게임을 개발, 제작진과 단체로 내기에 도전했다.

과연 청춘들이 제작진과 '림프절 마사지 게임' 내기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그 결과는 오늘(7일) 오후 11시 10분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장건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