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K하이닉스, 지역 아동 식생활 개선을 위한 ‘건강플러스 캠프’ 개최

김정오 기자 jokim0808@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09일 19:39     발행일 2018년 08월 10일 금요일     제0면
▲ SK하이닉스 건강플러스캠프에 참여한 아동들이 요리 만들기 실습을 하고 있다(2)
▲ SK하이닉스 건강플러스캠프에 참여한 아동들이 요리 만들기 실습을 하고 있다

SK하이닉스가 지난 8일 결식우려 아동을 위한 ‘건강플러스 캠프’를 청강문화산업대학교에서 개최했다.

SK하이닉스는 지난 2012년부터 사업장이 위치한 이천·충북 청주지역의 취약계층 아동을 대상으로 매주 밑반찬을 제공하는 ‘행복플러스영양도시락’ 사업을 전개 중이다.

이날 행사는 오감을 키워 다양한 맛을 느껴보는 ‘오감존’, 바른 음식을 구별할 수 있는 ‘정보존’, 건강한 식재료로 직접 요리를 해보는 ‘실습존’ 등의 코너를 마련해 좋은 음식에 대한 이해와 식생활 개선을 유도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특히, 국내 최대 사회공헌 연합체인 행복얼라이언스와 연계해 사회문제 해결에 뜻을 함께하는 국내 유수 기업이 동참해 다채로운 건강 체험 프로그램과 기념품 등을 제공해 참여한 200여 명의 아동들에게도 좋은 호응을 얻었다.

▲ SK하이닉스 건강플러스캠프에 참여한 아동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SK하이닉스 건강플러스캠프에 참여한 아동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하이닉스 박용근 CR전략담당은 “아동들에게 단순히 도시락을 제공하는 것을 넘어 바른 먹거리 교육을 통해 균형 잡힌 식습관을 형성하고 건강하게 성장 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다소 열악한 환경에 있는 지역의 아동들을 위해 지속적으로 후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하이닉스 지난해부터 수혜아동의 균형 잡힌 식생활 개선을 위해 ‘건강플러스 캠프’를 개최해 바른 먹거리 교육과 요리 실습 등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이천=김정오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