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두 바퀴로 하는 팔당호 문화탐사’ 개최

한상훈 기자 hsh@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12일 14:41     발행일 2018년 08월 13일 월요일     제16면
▲ 광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두 바퀴로 하는 팔당호 문화탐사’ 개최 (2)

광주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상임 회장 강천심)는 지난 9일 청석공원에서 ‘2018년 두 바퀴로 하는 팔당호 문화탐사’ 출정식을 개최했다.

광주시그린스타트네트워크가 주최하고 광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주관하는 자전거 문화탐사단은 자전거 타기 생활화로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고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출정식에는 강천심 상임 회장, 박현철 시의회 의장, 방세환 시의회 부의장, 이미영 시의회 의원, 이재두 경제환경국장, 지역 내 중학생, 학부모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팔당호 탐사를 테마로 열린 문화탐사는 에너지 절약 깃발을 부착하고 1박 2일 일정으로 열렸다. 첫날은 경안천습지생태공원과 팔당댐, 남양주실학박물관을 체험했다. 둘째 날에는 팔당호반을 따라 한강생태학습장, 팔당물안개숲공원을 체험하는 등 120㎞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강 상임 회장은 “폭염으로 인해 다소 어려운 점은 있지만, 자전거 타기 생활화로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고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취지로 체험을 준비했다”며 “자전거로 팔당호 주변의 생태와 문화 탐사를 통해 환경과 물의 소중함을 깨닫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