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우리 결혼했어요” 남경필 前지사 비공개 재혼

여승구 기자 win.nine@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12일 20:06     발행일 2018년 08월 13일 월요일     제17면

▲ 사진=남경필 전 경기도지사 SNS
▲ 사진=남경필 전 경기도지사 SNS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가 네 살 연하의 여성과 재혼했다.

12일 페이스북 등에 따르면 남 전 지사는 지난 10일 경기도의 한 교회에서 직계가족들만 모인 가운데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남 전 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결혼했다. 신부와는 같은 교회 성가대에서 만났고 둘 다 아픈 경험이 있어 서로를 위로하며 사랑에 빠졌다”며 자신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그는 “나이도 네 살 차이로 같은 시대를 살아왔다. 저는 두 아들의 아버지, 신부는 한 아들의 어머니로 서로를 이해하며 의지할 수 있었다”면서 “모두 20대인 세 아들의 축하가 가장 마음을 든든하게 했다”고 밝혔다. 이어 “제 아들들의 엄마와 신부 아들의 아빠가 마음으로 보내준 축하가 큰 힘이 됐다”며 “쉽지 않은 길이었고 남은 여정도 그러할 것이다. 행복하게 살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가족들 외에 자신의 결혼 소식을 알리지 않은 데 대해 “넓은 마음으로 이해해 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남 전 지사는 지난 2014년 전 부인과 합의이혼한 바 있다.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올해 6ㆍ13 지방선거에서 재선에 도전했다가 고배를 마신 남 전 지사는 당분간 정치와 거리를 둔 채 쉬겠다는 뜻을 밝힌 상태다.

여승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