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원광대학교 산본병원, 개원21주년 기념식 가져

김성훈 기자 magsai@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12일 18:15     발행일 2018년 08월 13일 월요일     제0면
▲ 산본 원광대 병원 기념식

원광대학교 의과대학 산본병원(병원장 김재현)은 지난 8일, 개원 21주년을 맞아 신관 14층 대강당에서 개원기념식을 가졌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20년 장기근속자 52명에 대한 연공상 및 공로상, 모범상, 특별상, 우수부서상을 시상하였으며, 매월 마지막 목요일에 환우를 위해 노래봉사를 하는 가수 노래공연봉사단과 원불교경인교구 봉공회 자원봉사자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또한, 원광대 산본병원은 원불교 근본이념인 ‘제생의세’의 가치실현을 위하여 올해도 수술이 필요하지만 형편이 어려운 지역 내 환자들을 돕기 위해 군포시주민생활과 무한돌봄팀과 연계하여 무료수술 증서를 전달하였으며,, 이번에 수술을 지원받는 환자는 군포시에 거주하는 강모(남,43)씨와 이모(여,47)씨 두명이 군포시무한돌봄센터 추천으로 무료수술대상자로 선정되었다.

지원을 받은 강 모씨는 “그동안 형편이 어려워 척추질환 치료받지 못하고 있었는데, 원광대산본병원에서 무료수술을 받을 수 있게 되어 정말 기쁘다”며,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김재현 병원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신규의료장비 도입 및 응급의료센터리모델링을 성공적으로 마친 것에 대해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제생의세의 기본정신인 의술과 은혜로서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생명존중의 가치를 함께 이뤄나가고, 병원발전 계획에 따라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병원으로 거듭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군포=김성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