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드디어 쌍천만 탄생"…'신과함께2', 개봉 14일째 1000만 돌파

장영준 기자 jjuny54@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14일 16:20     발행일 2018년 08월 14일 화요일     제0면

▲ 왼쪽부터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김동욱 김용화 감독이 '신과함께-인과 연' 천만 돌파를 기념해 인증샷을 찍고 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 왼쪽부터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김동욱 김용화 감독이 '신과함께-인과 연' 천만 돌파를 기념해 인증샷을 찍고 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이 한국영화 사상 최초로 두 편의 시리즈 모두 1,000만 돌파라는 진기록을 달성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신과함께-인과 연'은 14일 오후 2시 34분 기준 누적 관객 수 1,000만 2,508명을 달성하며 개봉 14일 만에 1,000만 영화 반열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이는 2018년 개봉작 중 유일하게 1,000만 관객을 동원한 '어벤져스:인피니티 워'(개봉 19일 만에 1,000만 돌파)보다 5일 빠를 뿐만 아니라 작년 12월에 개봉하여 1,440만 관객을 동원, 역대 박스오피스 2위에 오른 '신과함께-죄와 벌'(개봉 16일 만에 1,000만 돌파)보다 2일 앞선 속도이다.

이로써 1, 2부 모두 천만 영화에 등극하며 '쌍천만' 타이틀을 얻은 '신과함께'. 할리우드 대표 프랜차이즈 영화인 '어벤져스' 시리즈의 뒤를 이어 한국영화로는 유일하게 전 시리즈 1,000만 돌파를 기록한 '신과함께' 시리즈는 그야말로 한국형 프랜차이즈 영화의 성공적인 안착을 알렸다. 2주연속 박스오피스 1위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신과함께-인과 연'이 앞으로 또 어떤 기록을 새롭게 써 나갈지 세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흥행神들이 1,000만 관객 돌파를 기념해 공개한 인증샷도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김동욱, 그리고 김용화 감독이 '1,000'이라고 쓰인 커다란 풍선을 소중하게 품에 안아 들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어 1,000만 관객 돌파의 기쁨을 엿볼 수 있다.

시리즈 모두 1,000만 관객을 동원하며 한국 영화 최초 시리즈 쌍천만이라는 놀라운 기록을 달성한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은 장기 흥행을 이어가며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장영준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