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하영 김포시장, 중단없는 소통행정

양형찬 기자 yang21c@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14일 17:37     발행일 2018년 08월 15일 수요일     제0면
▲ 행정지원과-읍면동장회의

정하영 김포시장의 중단없는 소통행정이 계속되고 있다.

정 시장은 14일 ‘소통행정 확대를 위한 읍ㆍ면ㆍ동장 회의’를 주재하며 13개 읍ㆍ면ㆍ동장과 각 지역 현안을 논의했다. 정 시장은 “시청 간부회의 때에는 보고 분량이 너무 많아 현장의 소리를 제대로 들을 수 없었는데 오늘 읍ㆍ면ㆍ동장님들과 함께하니 보다 많은 얘기를 들을 수 있어서 좋다”며 “앞으로는 회의서류도 없고 좌석도 자유로운 상태에서 편하게 얘기하자”고 제안했다.

이날 회의는 각 읍ㆍ면ㆍ동별 현안사항과 소통행정에서 논의되지 못했던 건의사항 등을 함께 공유하며 2시간여 동안 진행됐다.

주요 내용으로는 ▲마송 택지개발 사업 활성화 방안 ▲경로당, 마을회관 지원대책 ▲서부 복지관 건립 시 수영장 포함 ▲마을공동 퇴비사 건립 지원 ▲감암로 확포장 및 관청천 복개 건의 ▲삼성쉐르빌 ~불로동 도로 폐쇄에 따른 대책 ▲통ㆍ리장 선출방식 제언 ▲조직문화 개선 및 각종 쓰레기 대책 등이 다뤄졌다.

이날 건의된 안건은 부서 검토를 거쳐 읍ㆍ면ㆍ동장에게 통보된다.

한편, 읍ㆍ면ㆍ동장 회의는 매월 실시될 예정이며 다음 회의는 9월 10일 운양동 주민센터에서 ‘생활쓰레기 처리 대책’을 집중 논의한다.

김포=양형찬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