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선7기 군포시, 추석이후 대규모 인사 등 조직개편 단행

정책 100인 위원회 신설 눈길

김성훈 기자 magsai@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19일 16:25     발행일 2018년 08월 20일 월요일     제0면

군포시가 민선7기를 맞아 지역상황과 특성을 감안하고 ‘시민우선 사람중심 군포’라는 시정구호에 따라 조직개편을 단행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개편안에는 ‘정책 100인 위원회’를 신설, 한대희 시장의 공약을 뒤받침할 것으로 전해져 눈길을 끌고 있다.

시는 ‘행정기구 설치 조례 시행규칙 전부개정규칙안’을 개정하기 위해 ‘군포시 자치법규안 입법예고 조례’를 공고했다고 19일 밝혔다.

개편안은 현 본청 4국 2실 24과가 5국 1실 26과로 증편되며 기획재정국(4급), 수도녹지사업소(4급), 정책감사실(5급, 공모직, 부시장 직속), 문화체육과, 도시재생과, 세원관리과 신설 등이 주요 골자다. 신설된 기획재정국(4급 신설)에는 홍보기획과와 세정과, 세원관리과, 회계과를 설치하고 복지문화국에는 복지정책과, 사회복지과, 여성가족과, 문화체육과, 중앙도서관, 산본도서관을 만든다. 시장 직속기관으로 보건소와 보건지소를 두고 현 수도과와 하수과를 수도녹지사업소로 변경해 수도녹지사업소(수도과, 하수과, 생태공원녹지과)에 소장(4급 신설)을 두도록 했다. 또 책읽는 사업본부(4급), 홍보실, 생태공원과, 책읽는 정책과는 폐지되고 신설된 정책감사실 내에 청렴계약심사팀과 정책 100인 위원회를 두어 공직자의 청렴과 시민들과의 소통을 직접 듣겠다는 한대희 시장의 공약이 반영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도시재생과(신설)에 도시재생기획팀과 도시개발사업팀 등으로 스마트시티 공약을 이행할 토대를 만들게 된다.

한편 이번 전부개정조례안은 다음달 군포시의회 정례회에 상정하고 9월 말 추석이 지난 후 조직개편과 대규모 인사를 단행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군포=김성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