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추 말리는 농가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
▲ 여름이 지나 더위도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24절기의 하나인 처서(處暑)를 나흘 앞둔 19일 화성시 비봉면 청요리의 한 농가에서 어르신이 폭염을 이기고 잘 자란 고추를 말리고 있다.전형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