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주시보건소, 건강한 노년을 위한 어르신 장애 예방 운동교실 운영

한상훈 기자 hsh@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19일 18:01     발행일 2018년 08월 20일 월요일     제0면
▲ 광주시보건소, 건강한 노년을 위한 어르신 장애 예방 운동교실 운영
▲ 광주시보건소, 건강한 노년을 위한 어르신 장애 예방 운동교실 운영


광주시보건소는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의 일환으로 다음달 20일까지 오포건강생활지원센터에서 ‘어르신 장애 예방 운동교실’을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노약자의 기초체력을 강화해 장애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고 노년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건강취약 계층인 어르신 16명을 대상으로 물리치료사, 작업치료사와 함께 재활운동 장비를 활용한 기초체력 강화운동, 스트레칭, 작업치료 소도구를 이용한 인지강화 프로그램 등을 주 2회 6주간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운동교실 시작 전, 기초체력(악력, 심폐지구력, 각근력 등)을 측정하고 6주간의 체력 및 인지강화 운동 후 강화된 체력능력을 재측정 함으로써 재활운동 전·후의 건강기능의 향상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유례없는 인구의 고령화 위기에 직면해 있으며 건강이 전제되지 않은 평균수명 증가는 노년의 심각한 삶의 질 저하와 의료비 재정 고갈로 이어진다”며 “어르신의 건강관리 능력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포건강생활지원센터는 지체ㆍ뇌병변 장애인을 위한 재활운동시설이 갖춰진 곳으로 장애인의 사회활동 참여를 위한 재활운동 등 다양한 건강향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광주=한상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