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수원시고등학교학생회장단협의회, 청소년 인권 캠페인 열어…인권 퍼포먼스, 청소년발언대 등 눈길

권오탁 기자 ohtaku@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0일 11:01     발행일 2018년 08월 21일 화요일     제0면
수원시청소년육성재단은 수원시고등학교학생회장단협의회(수고협)가 지난 19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수원시청 옆 홈플러스 뒤편 보행로에서 ‘청소년 인권 캠페인’을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수고협은 수원시청소년육성재단 권선청소년수련관에서 주관해 지난 2012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단체로 올바른 청소년문화형성을 주도하고 지역사회 내에서 청소년이 주체적으로 인식될 수 있도록 활동하고 있다.

이날 이들은 ‘청소년 인권 및 교육과 관련성이 높은 교육감 선거 시에는 청소년이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선거 연령을 낮추는 것’을 골자로 한 청소년 모의 선거 캠페인을 펼치며 플래시몹을 통한 청소년 인권 퍼포먼스, 청소년 발언대 등으로 시민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시민들은 잠시 지나가던 발걸음을 멈추고 청소년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기도 했다.

권선청소년수련관 관계자는 “청소년들이 스스로의 권리를 주장하고 의견을 제시할 수 있도록 기회를 열어주는 것이 중요하며, 이를 통해 청소년들이 우리 사회를 이끌어갈 리더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한편, 수고협은 지난 2012년 ‘동북공정 바로알리기 캠페인’부터 2013년 ‘동해바다 표기 알림 캠페인’, 2014년 ‘대중교통예절 캠페인’, 2015년 ‘잘 알려지지 않은 독립운동가 알리기 캠페인’, 2016년 ‘세계 위안부의 날 알리기 캠페인’, 2017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연계 캠페인’ 등 매년 다양한 주제의 활동을 지속해 왔다.


권오탁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