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가평군, 이웃사랑 손길 이어져...

고창수 기자 kcs4903@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1일 14:56     발행일 2018년 08월 22일 수요일     제0면
▲ 장학기금 전달 (천안1리 노인회장)1
▲ 장학기금 전달 (천안1리 노인회장)


나보다는 남을 먼저 생각하는 이웃들의 소중한 성금이 가평군에 답지하면서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

가평군은 인재양성을 위해 써달라며 설악면 천안1리 송호경 노인회장이 21일 군청을 찾아 장학금 3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송 회장은 “부부동반 해외여행을 위해 푼푼히 돈을 모았으나 여행이 무산되어 고민하던 중, 내가 학생이던 60년대 형편이 어려워 마음껏 공부를 할 수 없었던 시절을 생각해 어려운 환경 속에서 열심히 공부하는 지역인재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 주고자 여행자금을 전달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지난 9일에는 북면 목동리 이금숙 여사(여·92)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이웃돕기 성금 500만 원을 북면 행정복지센터에 맡겼다.

이 할머니는 “홀로 생활하면서 면사무소와 이웃들에게 많은 도움을 받았다”며 “성금으로나마 받은 사랑을 되갚고 싶다”고 밝혔다.

김성기 군수는 “어렵고 힘든 시기에 지역사회의 나눔문화 확산에 감사드린다”며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 준 좋은 뜻이 많은 분에게 희망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가평=고창수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