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양만안경찰서, '다문화자년 학교폭력 및 범죄피해 예방교육' 실시

양휘모 기자 return778@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2일 13:39     발행일 2018년 08월 23일 목요일     제0면
▲ 다문화자녀 경찰체험학교(180821)
▲ 다문화자녀 경찰체험학교(180821)


안양만안경찰서(서장 권기섭)는 지난 21일 청소년경찰학교에서 초등학교 4~6학년생 및 학부모들이 참석한 가운데 ‘다문화자녀 학교폭력 및 범죄피해 예방교육’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청소년기에 남들과 다른 외모로 인해 소외감을 느끼고 학교 폭력에 쉽게 노출된 다문화자녀들의 건전한 학교생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경찰은 학교폭력예방요령 및 신고 절차 등을 소개했다. 또한 외부 강사를 초빙해 학교폭력 역할극을 선보이며 학교폭력의 심각성에 대해 경각심을 고취시켰다. 이와 함께 수갑 등 경찰장비를 체험하는 시간도 마련돼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행사에 참여함 윤모 학생(5학년)은 “장래 희망이 경찰이 되고 싶었는데 직접 수갑 등 경찰장비를 체험해 보니 경찰이 된 것 같은 느낌”이었다며 “학교폭력 예방에 대한 다양한 대처 방안도 알게된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권기섭 서장은 “다문화자녀들이 청소년기에 따돌림과 학교 폭력 등에 노출될 가능성이 커 지속적인 범죄예방교육을 통해 학교 생활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안양=양휘모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