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주시, e편한세상 태전2차 2단지 금연아파트 현판식 개최

한상훈 기자 hsh@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2일 16:09     발행일 2018년 08월 23일 목요일     제0면
▲ e편한세상 태전2차 2단지 금연아파트 현판식 개최 (1)
▲ e편한세상 태전2차 2단지 금연아파트 현판식 개최


광주시보건소는 21일 태전동 e편한세상 태전2차 2단지 아파트에서 보건소장, 입주자협의회장, 관리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금연아파트 현판식을 개최했다.

금연아파트는 ‘국민건강증진법’에 의거 거주 세대 2분의 1 이상이 공동주택의 복도ㆍ계단ㆍ엘리베이터ㆍ지하주차장의 전부 또는 일부를 금연구역으로 지정 동의하고 관할 보건소에 신청하면 지정할 수 있다.

금연아파트로 지정되면 3개월 동안의 금연지도점검 계도 및 홍보기간을 거친 후 지정된 금연구역에서 흡연 시 5만 원의 과태료도 부과할 수 있다.

▲ e편한세상 태전2차 2단지 금연아파트 현판식 개최 (2)
▲ e편한세상 태전2차 2단지 금연아파트 현판식 개최


보건소 관계자는 “금연아파트는 주민들 스스로 자율적 의견 개진을 통해 이뤄낸 성과인 만큼 금연을 실천할 수 있도록 분위기를 조성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건강하고 쾌적한 주거공간 확산을 위해 지역 내 공동주택 금연구역 지정을 확대하고 금연아파트로 지정된 공동주택에는 이동 금연클리닉, 금연 홍보물 및 현수막 제공 등 주민 건강증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e편한세상 태전2차 2단지·3단지, 태전지웰 등 3개 아파트는 지난 16일 금연아파트로 지정 고시됐다.


광주=한상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