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9’ 인도 출시

권혁준 기자 khj@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2일 18:17     발행일 2018년 08월 23일 목요일     제0면
▲ 삼성 갤럭시 노트9 인도 출시_고동진 부문장 (2)
▲ 삼성 갤럭시 노트9 인도 출시_고동진 부문장


삼성전자가 22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 인근 구르가온에서 ‘갤럭시 노트9’ 출시 행사를 개최하고, 인도 프리미엄 시장 공략에 나섰다. 출시 행사에는 현지 파트너ㆍ미디어를 비롯해 인도 전역의 갤럭시 팬 등 약 800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갤럭시 노트9’은 인도에서 옐로우 색상의 S펜을 탑재한 오션 블루ㆍ미드나잇 블랙ㆍ메탈릭 코퍼 등 총 3가지 색상, 128GBㆍ512GB 내장 메모리 모델로 24일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인도 특화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판매 법인을 비롯해 5개 R&D센터, 디자인센터, 2곳의 생산기지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7월에는 기존 노이다 생산 공장을 총 25만㎡로 증설해 오는 2020년 말까지 스마트폰 생산량을 연간 1억 2천만대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급성장하는 인도 스마트폰 시장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해외로도 수출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IM부문장 고동진 사장은 “삼성전자는 1995년 진출한 이후, 인도와 함께 성장해왔고 현재 인도에서 가장 신뢰받는 모바일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며 “앞으로도 7만 명의 현지 임직원들과 함께 모든 인도 소비자들이 기술을 통해 더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혁준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