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종천 시장, 태풍 대비, 공사현장 등 현장점검 실시

김형표 기자 hpk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3일 17:05     발행일 2018년 08월 24일 금요일     제0면
▲ 태풍대비 현장확인
▲ 태풍대비 현장확인



김종천 과천시장은 23일 제19호 태풍 ‘솔릭’의 북상에 대비해 지역 내 대형 공사현장과 재해취약지역 등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김 시장은 이날 관계 부서 공무원들과 함께 주공 1단지, 7-1단지 아파트 재건축 공사 현장과 과천동 한내마을, 뒷골천 공사현장 등을 찾아 현장 상황을 꼼꼼히 점검했다. 김 시장은 “태풍으로 인한 인명 및 재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며 “재난안전상황실은 시시각각 변화하는 태풍 진로를 주시해, 관련 상황을 전파하고 관련 부서 및 동에선 즉각적인 대응이 가능하도록 비상체계를 유지해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과천시는 이번 태풍에 대비하기 위해 산사태 우려 지역, 하천변, 지하차도 등 침수 및 붕괴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에 대해 사전 점검을 실시했으며, 블로그, 페이스북 등 SNS을 활용해 태풍 경로 및 시민행동요령을 홍보하고 있다.


과천=김형표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