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방용국, B.A.P 탈퇴…소속사와 전속 계약 만료 "5인 체제 지속"(전문)

설소영 기자 wwwssy@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3일 18:50     발행일 2018년 08월 23일 목요일     제0면

▲ 그룹 B.A.P 멤버 방용국이 탈퇴했다. TS엔터테인먼트
▲ 그룹 B.A.P 멤버 방용국이 탈퇴했다. TS엔터테인먼트
그룹 B.A.P 멤버 방용국이 탈퇴했다.

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는 23일 "2011년 8월 12일부터 TS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해 온 B.A.P의 방용국 씨가 지난 2018년 8월 19일 전속계약이 종료되었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TS엔터테인먼트는 방용국의 의견을 존중해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았다면서, 향후 행보를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B.A.P는 방용국의 전속계약 종료로 인한 탈퇴로 힘찬, 대현, 영재, 종업, 젤로 5인 체제로 지속되며, 예정된 스케줄을 차질 없이 소화하고 당사 역시 B.A.P의 활동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다음은 TS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TS엔터테인먼트입니다.

2011년 8월 12일부터 TS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해 온 B.A.P의 방용국 씨가 지난 2018년 8월 19일 전속계약이 종료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당사는 방용국 씨 본인 및 멤버들과 오랜 시간 상의한 끝에 본인의 선택을 존중하여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당사는 그동안 함께 해 온 방용국 씨에게 감사함을 전하며 향후 행보에 진심 어린 응원을 보낼 것입니다.

또한 B.A.P는 방용국 씨의 전속계약 종료로 인한 탈퇴로 힘찬, 대현, 영재, 종업, 젤로 5인 체제로 지속되며, 예정된 스케줄을 차질 없이 소화하고 당사 역시 B.A.P의 활동을 적극 지원할 계획입니다.

앞으로도 B.A.P에게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설소영 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