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시, 원도심 주택가 주차난 해소를 위해 One+Two 주차장 사업 시행

이승욱 기자 seugwookl@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3일 19:06     발행일 2018년 08월 24일 금요일     제3면
인천시가 원도심 주택가 주차난 해소를 위해 One+Two 주차장 사업을 시행한다.

시는 시민의 주차 편의를 높이고 원도심 주택가의 주차난을 해결하고자 One+Two 주차장 사업 등 저비용·고효율 주차공간을 지속적으로 확대한다고 23일 밝혔다.

One+Two 주차장 사업은 유압식 리프트를 이용해 차를 들어 올려 그 밑에 다른 차를 주차할 수 있게 해 1개 주차공간에 2대 주차면적을 확보하는 것이다.

시는 이 사업을 위해 미추홀구·남동구·부평구와 협의하고 있으며 앞으로 사업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2021년까지 360면을 확보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시는 부설주차장 개방사업, 아파트 부설주차장 설치 지원 사업도 확대할 예정이다.

부설주차장 개방사업은 사용이 적은 시간대에 주차장을 개방하는 일반건축물과 학교 주차장에 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일반건축물과 학교가 사업 대상으로 최대 1천~2천만원씩 지원받을 수 있다. 현재 시는 7곳 196면에 대해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시는 올해까지 1억7천2백만원을 들여 24곳에 525면을 확충한다는 입장이다.

또 시는 부설주차장을 설치하는 아파트 단지에 면당 50만원 이내로 최대 3천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을 확대, 올해 9개 단지에 150면을 설치할 방침이다. 현재 시는 현재 7개 단지 87면을 놓고 협의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 밖에도 시는 그린 파킹 사업을 통해 79곳에 주차면 120면을 확보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그린 파킹, 부설주차장 개방, 아파트 부설주차장 설치 지원 사업 등으로 지난해까지 1만2천204면의 주차면적을 확보했다”며 “앞으로도 적은 비용을 들여 높은 효율을 낼 수 있는 주차공간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승욱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