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주시, 초등학교 주변 위해요인 안전점검 및 지도·단속 실시

한상훈 기자 hsh@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8월 26일 17:02     발행일 2018년 08월 27일 월요일     제0면
광주시는 초등학교 주변 위해요인을 제거하기 위한 안전점검 등 지도ㆍ단속을 오는 9월 14일까지 4주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광주시와 광주하남교육청, 광주경찰서 등 유관기관 및 관련단체가 합동으로 진행한다.

지역내 27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 유해환경, 식품안전, 불법광고물 정비 등 4개 분야에 대한 지도ㆍ단속을 벌일 예정이다.

시는 안전한 학교 환경 조성을 위해 어린이 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행위 단속, 학교주변 공사장으로 인한 통학로 확보, 교육환경보호구역 불법영업행위 단속, 식중독 발생 우려 식재료 공급업체에 대한 집중 지도ㆍ단속, 불법 옥외광고물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 캠페인 활동을 통한 시민 안전문화 운동을 확산해 안전한 학교환경을 조성ㆍ정착하고 위반자에 대해서는 강력한 처벌과 함께 철저한 이력관리를 실시해 불법행위를 근절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학교주변 위해요인을 사전에 제거해 즐겁고 안전한 학교분위기를 조성할 것”이라며 “우수사례는 적극 발굴해 홍보 및 사례 전파를 통한 안전한 학교 환경 분위기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